top of page

경북도, 산업부 ‘하이테크 롤(High-Tech Roll) 첨단화 지원 기반구축 사업’ 선정


KOTMI 주관, 2027년까지 총 194억원 투입, 기술개발 및 상용화·기업 지원 추진

수입 의존도 높은 신산업 제조장비 원천기술 개발, 부품, 장비 공급망 확대 기대




경북도는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하이테크 롤 첨단화 지원 기반구축 사업’에 선정되어 5년간(2023~2027년) 국비 100억원을 확보했다.

‘하이테크(High-Tech) 롤(Roll)’은 이차전지, 섬유, 디스플레이산업 등의 첨단제품 제조를 위한 롤투롤(Roll to roll) 장비의 핵심부품이다.

직·간접 회전 구동을 통해 연속적인 대량 생산, 초정밀(미세, 박막) 가공을 위한 대면적, 스마트화, 경량화 등의 기술이 접목된 부품이다.

하이테크 롤에 대한 세계시장은 2020년 108억 달러에서 연평균 12% 성장해 2024년에는 173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국내 시장은 2020년 5천300억원에서 연평균 20% 성장해 2024년 1조1천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돼 향후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되는 분야다.

반도체, 이차전지 등 신산업분야 제조장비 부품은 장비의 성능, 신뢰성, 가격 등을 결정하는 핵심요인이나 아직까지 국내에서는 수입 의존도가 높고 기술력이 부족해 공급망 불안 요인이 상존하고 있다.

중소기업이 대부분인 국내 롤 제조업체들이 개발된 부품을 실증하거나 장비 성능 검정을 하고 싶어도 롤 전문 지원기관이 없어 기업 현장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경북도에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이차전지 등 신산업 제조 기업이 많아 제조장비․부품의 내재화 가능성이 충분하다.

첨단기술 확보와 부품-장비 생태계 조성을 위해서도 하이테크 롤 산업 육성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인식하에 이번 공모사업 선정에 많은 공을 들여왔으며 구미지역 국회의원인 구자근 의원도 힘을 보탰다.

경산에 소재한 한국섬유기계융합연구원(원장 성하경)에서 주관하게 되는 이번 사업은 구미국가산업4단지(확장단지) 내 향후 5년간 총사업비 194억원(국비 100억원, 지방비 94억원)을 투입한다.

△하이테크 롤 첨단화 지원센터 구축 △성능 및 신뢰성 평가 장비 구축 △디지털 기반 협업 플랫폼 구축 △전문인력 양성 △제품 상용화 및 기업지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디지털 기반 협업 플랫폼은 롤 제조업체에서 실제 제품을 생산하기 전 롤의 성능을 미리 모의실험(시뮬레이션)해 최고 성능의 롤 설계 도면을 만들어 낼 수 있으며, 성능 점검도 가능해져 기업에서는 제품 신뢰성을 높이고 비용도 절감되는 이점이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세계 제조업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첨단 제조장비용 부품 기술력 확보가 필수요소다. 첨단기술이 접목된 하이테크 롤이 상용화되면 지역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경북도는 앞으로 해외 의존도가 높은 신산업 소재․부품․장비 원천기술 개발과 연관 산업 육성에 집중 투자해 국내 소부장 기술자립도를 한층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진일 기자>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