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상의, ‘ESG 실천’과 ‘친환경 제품 보급 확산’ 위해 (사)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 ㈜건백과 3자간 MOU체결



대구상공회의소(회장 이재하)는 지역기업의 ESG 실천과 친환경 제품 보급 확산을 위해 지난 3월 2일, 대구엑스코에서 (사)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회장 조정문), 국내 리사이클 최장수기업이자 환경부 공식 우수 환경산업체로 지정받은 ㈜건백(대표 박경택)과 3자 간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국내 최대 규모의 섬유비즈니스 전시회인 ‘2022 대구국제섬유박람회, PID)’에서 전국 최초로 구성된 ‘친환경 ESG공동관(ecostar Loop Program)’에서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건백의 폐플라스틱 재활용 친환경 소재 ‘에코스타(Ecostar)’를 활용한 다양한 친환경 제품(의류, 침구류, 전자/자동차부품, 건축용 자재 등) 보급 확산과 관련해 공동사업의 발굴(고부가 상품기획, 개발 및 마케팅 등), ESG 경영 확산과 시민 친환경 교육프로그램, 지역 내 폐플라스틱 환경문제 대응 협력 강화 등에 대해 공동 추진키로 했다.


이재하 회장은 “지역기업의 ESG 경영 확산을 위한 친환경 소재개발이 갈수록 중요하다”며, “친환경 제품의 안정성과 활용에 대한 국민 선호도를 높일 수 있도록 기업이 서로 긴밀한 협력과 상생발전으로 지역경제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진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