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새롭게 시작하는 ‘하이서울쇼룸’ 해외진출 지원사업 확대


롯데면세점과 ‘코테리(COTERIE) 뉴욕 국제패션박람회’ 참가

시지엔이·티나블러썸·프레노·마앤미 4개사, 북미 진출 교두보 마련




▶사진 : 바이어들과 상담중인 모습 / 하이서울쇼룸



신진디자이너들의 체계적인 성장과 판로 개척 및 홍보, 마케팅 지원사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는 ‘하이서울쇼룸’이 롯데면세점과 공동으로 국제패션박람회 ‘코테리 뉴욕’에 참가해 신진디자이너 브랜드들의 글로벌 진출 기회를 확대했다.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내 ‘하이서울쇼룸’은 서울시가 지원하는 공공쇼룸이다.

     

박람회 전문가 심사를 통해 선정된 하이서울쇼룸 소속 디자이너 브랜드(시지엔이·티나블러썸·프레노·마앤미) 4개 업체는 롯데면세점과 공동관으로 2월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참여해 50여 건의 수출 계약 체결 및 현지 상담 20만 달러 이상의 성과를 달성했다.

     

‘코테리 뉴욕(COTERIE New York)’은 매년 미국 뉴욕 재비츠 센터에서 개최되는 B2B(기업 간 거래) 박람회로 패션디자이너와 유통 바이어들은 이 행사를 통해 북미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 삼고 있다.

     

특히, ‘하이서울쇼룸’은 코테리 뉴욕 국제패션박람회 참가를 계기로 국내 유능한 디자이너들의 세계무대 진출을 통해 K-패션을 널리 알리는 기회의 장으로 활용하는 한편, 신진 브랜드의 글로벌 진출 및 판로개척 지원 업무를 본격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미국 뉴욕 코테리 국제패션박람회는 세계1위 전시 주최기업인 INFORMA(인포마)가 여성 컬렉션, 스트릿 웨어, 액티브 웨어 및 패션 잡화 등 패션 전반에 걸친 품목의 1,000개 이상의 기업이 참가한다.

     

50,000㎡에 전시장에서 진행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여성 럭셔리 패션 전문 전시회로 연 2회 개최하고 있다.

     

코테리에는 주최측의 엄격한 사전 심사과정을 통해 선별된 브랜드만이 출품이 가능하기 때문에 선발과정이 매우 엄격하고 권위가 있어 미국의 주요 백화점들에 입점 시 각 백화점들은 코테리 참가실적들을 중요하게 평가한다.

     

세계 각국의 바이어들이 참관하며, 전체 방문 바이어들 중 80% 이상이 백화점, 셀렉샵, 온라인 쇼핑몰, 쇼룸 등 실질적인 패션 유통전문 바이어들로 전시회 주최측이 등급별로 관리 및 초청하는 VIBR(Very Important Buyer Relationship)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등 실질적인 거래 및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편의시설과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하이서울쇼룸’의 민간 위탁사인 제이케이디자인랩의 홍재희 대표는 “세계 최대 소비시장인 미국에 단독으로 진출하기 쉽지 않은 국내 패션디자이너들에게 매년 뉴욕 지역에서 진행되는 코테리 박람회는 해외 진출에 효과적인 통로가 될 수 있다. 전시회에 참여해 미국 시장의 바이어를 직접 만나 보거나 상품을 소개할 수도 있고 현지에서 시장 정보를 파악하고 바이어 컨텍을 진행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전했다.

     

또, “이번 코테리 뉴욕 국제패션박람회를 계기로 세계에서 높아진 K-패션의 위상을 실감할 수 있었다. 첫날부터 현장에서 수주가 진행되는 등, K패션에 대한 기대 이상의 관심을 느낄 수 있어, 국내 신진디자이너들의 글로벌 진출이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가 된다. 꾸준히 국내는 물론 일본과 태국, 중국 등 동남아시아와 미주 유럽 등으로의 판로 확장을 위해 지속적인 전시 홍보 지원사업을 펼쳐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하이서울쇼룸은 최근 DDP의 새로운 공간으로 이전, 패션비즈니스 쇼룸으로 신진디자이너들을 지속 가능하게 지원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제이케이디자인랩(대표 홍재희)은 지난 2019년부터 ‘하이서울쇼룸’의 민간 위탁사로 참여해 쇼룸 전시 홍보는 물론 ‘하이서울패션쇼’ ‘하이서울패션마켓’ 등을 통해 국내 신진디자이너들의 판로 개척 및 홍보 마케팅 지원사업을 펼치며 K-패션의 허브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관련문의: 02-2038-3114(하이서울쇼룸)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