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KTDI, 친환경 및 융합제품 개발 위한 시제품 제조·지원에 나서


기업 맞춤형 자체 개발 기능성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사 공급



한국섬유개발연구원(원장 호요승)은 올해 대구·경북 지역의 유망 섬유기업에 대한 맞춤 지원에 본격 착수하고, 자체 개발한 기능성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사를 공급한다.


△이업종융합 비즈니스기반 조성사업, △PET병 재활용 그린섬유 플랫폼 조성사업, △친환경 생분해 섬유소재산업 활성화 지원사업 등 3개 사업을 통해 총 40여 개 기업 선정을 완료하고, 친환경 및 융합 제품개발을 위한 시제품 제조·지원에 나선다.


특히, 섬개연은 ‘PET병 재활용 그린섬유 플랫폼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기업 맞춤형 기능성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사를 자체 개발해 지원기업에 공급한다.


항균, 난연, 신축 등의 기능성을 갖는 친환경 섬유 원사를 패션의류, 보호복, 인테리어, 침구, 텐트 등 다양한 분야의 소재/제품 개발기업에 제공해 수출 활성화를 도모하는 한편, 기능성 리사이클 원사의 경우 해당 사업의 지원대상 기업이 아니더라도 문의·상담(설비운영․개발지원팀, 053-560-6784)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5월에는 친환경 섬유 생산기업을 대상으로 국내·외 친환경 관련 인증(GRS, OEKO-TEX, BlueSign 등) 획득 지원사업을 연구원 홈페이지(www.textile.or.kr )를 통해 공고할 예정이다.

한국섬유개발연구원 호요승 원장은 “지역 업계에 차별화소재 공급과 시제품 제조 지원으로 현재 원사 공급 부족과 신제품 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의 애로를 해소할 수 있도록 한국섬유개발연구원이 앞장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