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능성 강화한 냉감 제품 열풍

거리두기 해제 이후 소비 시장 활황

여름철 특수 겹쳐 쿨링대전 펼치는 유통업계

냉감 소재 적용한 제품 출시 다양하게 이어져




어패럴가가 일찌감치 여름 특수에 대비해 적극적인 고객 몰이에 나섰다.

특히, 30도를 넘나드는 더위가 지속되며 일찍이 예고된 폭염에 분야를 막론한 쿨링 대전이 한창이다.


여름을 맞이한 소비 시장은 엔데믹 기대감 고조 및 야외활동 수요 증가로 활황을 맞고 있는셈이다.

국내 한 이커머스 플랫폼이 지난달 발표한 쇼핑 트렌드 설문 결과에 따르면 거리두기 해제 이후 쇼핑 지출액이 늘었다고 답한 이들이 전체 중 약 80%를 차지했다.


이에 패션업계는 본격적인 엔데믹에 늘어나는 야외활동을 쾌적하게 누릴 수 있도록 기능성 냉감 의류를 다양하게 출시 냉감제품 시장쟁탈전을 예고하고 있다.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소재별로 쿨링 효과를 극대화한 냉감 기능성 라인 ‘아이스콜드 시리즈’를 선보였다.


‘아이스콜드 시리즈’는 15년부터 네파가 매년 기능성을 강화해 선보이고 있는 네파의 여름 시즌 대표 라인이다.


활동성을 고려한 반집업 티셔츠, 자외선 차단 효과가 잇는 긴팔 라운드 티셔츠, 데일리로 즐겨 입기 좋은 반팔 티셔츠, 냉감 기능이 적용된 팬츠까지 다양한 구성으로 선보였다.


특히 올해는 기능별로 냉감 소재를 차별화한 라인업이 눈에 띈다. △착용 즉시 시원함을 느낄 수 있는 ‘네파 아이스’ △흡습속건 소재의 ‘네파 드라이’ △PCM 소재를 적용해 적정 체온 유지 및 쿨링 효과와 쾌적함을 극대화한 ‘네파 듀얼’ 의 세 가지로 만나볼 수 있다.


네파 관계자는 “이르게 찾아온 더위에 올 여름엔 특히 냉감 제품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소재 및 기능을 강화한 아이스콜드 시리즈에 올해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더네이쳐홀딩스(대표 박영준)가 전개하는 라이프 스타일 스포츠 브랜드 엔에프엘(NFL)은 통기성과 흡습속건 기능이 뛰어난 티셔츠를 대거 출시하며 쾌적하고 산뜻한 여름 티셔츠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신제품은 블리츠 티셔츠, 마이애미 돌핀스 아이스 티셔츠, 쿨백 티셔츠 등으로 구성됐다.


‘블리츠 티셔츠’는 CP 소재를 사용해 한 여름에도 가볍게 착장 가능하며, 변형이 적고 관리에 용이하다. 또한 겉감의 미세한 보풀과 불순물을 정리하는 엔자임 워싱 가공으로 터치감이 부드럽다. 앞판에는 엔에프엘 팀 중 뉴욕 자이언츠와 그린베이 패커스의 로고를 아치형으로 배치해 단독으로 연출 가능하고, 세미오버핏으로 편안하면서도 트렌디함을 더했다.


‘마이애미 돌핀스 아이스 티셔츠 Ⅰ’는 흡습속건 기능이 뛰어난 쿨맥스 ECO 원단으로 제작되어 시원함과 쾌적함을 제공한다. 텐타가공으로 옷의 뒤틀림과 변형을 예방해 옷의 퀄리티를 높인 것도 특징이다. 핫썸머 시즌에 어울리는 마이애미 돌핀스 그래픽과 청량한 컬러의 쿨링 원단이 어우러져 시원한 느낌을 준다.


‘쿨백 티셔츠 Ⅱ’는 드라이실 원단을 사용, 몸에서 발생하는 땀과 수분을 빠르게 흡수〮건조해 최적의 체온을 유지시켜준다. 기본 엔에프엘 로고와 그레이, 스카이 블루, 블랙 등 베이직한 컬러웨이로 캐주얼한 분위기의 스타일링이 가능하며, 스탠다드 핏 기본 티셔츠로 여름철 데일리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이 외에도 일반적인 섬유보다 피부에 닿는 면적이 넓어 땀 흡수가 빠른 소재를 사용한 에어로쿨 티셔츠까지 다양한 기능성 티셔츠가 라인업되어 있다.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작은 한여름에도 쾌적한 착용감을 자랑하는 ‘피니쉬 라인’을 선보였다. 냉감 소재와 스트레치 원단을 사용해 한여름에도 쾌적하고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하는 피니쉬 라인은 팬츠 3종 및 스커트 3종 등 총 6종으로 구성됐다. 스윙 시 움직임이 편해 뒷모습까지 완벽한 라운딩을 즐길 수 있다.